• 즐겨찾기 추가
  • 2020.10.26(월) 18:35
광산구 ‘자동화 선별진료소’ 행안부도 인정

지역사회 협업으로 탄생…‘지방 규제혁신 우수사례’ 우수상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9월 25일(금) 00:00

광주 광산구는 지역사회 협업으로 탄생시킨 코로나19 자동화 선별진료소로 행정안전부 2020년도 지방 규제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기업 애로 해소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 국비 5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24일 밝혔다.

광산구의 자동화 선별진료소는 감염 의심자와 검사자의 공간을 완벽히 분리하는 한편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체 채취 과정을 자동화해 방호복 없이도 안전하게 검사할 수 있도록 고안된 신개념의 방역시설이다.

이 선별진료소는 광산구 한 모듈하우스 제작업체가 만들었다. 올해 초 코로나19 여파로 국내외 판로가 막혀 고심하던 회사 대표는 자신의 회사가 보유하고 있던 공기 제어기술 등을 도입한 새로운 선별진료소 제작으로 어려움을 돌파하기로 했다.

광산구는 본격적인 제품 제작에 들어간 회사 대표를 도왔다. 그동안 선별진료소를 운영해온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해 새로운 선별진료소 제작에 반영되도록 하고, 광주테크노파크와 전자부품연구원의 연구개발과 실험도 더해지도록 주선했다.

여기에 광주 11개 지역 중소기업의 재료·부품 등이 결합돼 자동화 선별진료소가 탄생했다. 광산구는 자동화 선별진료소를 먼저 구매해 사용하며 전국 지자체에 홍보도 병행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자동화 선별진료소는 지역사회가 협업으로 만들어낸 K-방역의 모범이고, 정부에서 우수사례로 선정해 이런 사실을 확인해줬다”라며 “광산구는 기업 애로 해소를 넘어 기업 경쟁력 확보를 지원하는 기업하기 좋은 도시의 명성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이동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