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0.26(월) 18:35
광주 인공지능 종합지원 멘토단 떴다


연구원, AI기업 대표, 변리사 등 80명 전문가 구성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9월 28일(월) 00:00
25일 오후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공지능종합지원 멘토단 발대식에 이용섭 시장이, 연구원, 인공지능(AI)기업 대표 등 전문들가로 구성된 멘토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광주에 둥지를 튼 인공지능 관련 기업들이 글로벌 역량을 갖춘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원스톱 종합지원서비스’ 지원체계가 마련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광주시는 25일 광주 테크노파크에서 인공지능 종합 지원 멘토단 발대식을 하고 서비스를 시작했다.
멘토단은 기술, 창업·경영, 비즈니스, 법률·특허 등 4개 분야, 80여명으로 구성됐다.
국책 연구기관 책임연구원, 대학교수, AI 기업 대표, 변리사, 변호사, 공인 노무사 등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멘토단은 기술·사업 모델 개발, 자금 조달, 시장진출 전략 구상, 특허 출원 등을 상담하고 지원한다.
2개월 이내 수시, 6개월 이내 정기 프로그램도 운용한다.
인공지능 중심도시 조성에 주력하는 광주시는 33개 관련 기업과 업무협약을 했으며 이 가운데 21곳은 광주에 법인이나 사무실을 마련했다.
이용섭 시장은 "인공지능 종합지원 전문가 그룹인 멘토단이 인공지능 산업 육성 체계와 기틀을 만드는데 큰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새롭게 탄생할 AI 창업 기업, 인재들이 광주 공동체의 미래를 선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