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22(금) 14:14
‘광주 민간공항 이전’ 시민 여론조사…해법 찾는다

시민 2500명 의견 물어…“득보다 실 vs 객관적 해법”
‘민항 먼저 이전’ 반대하면 ‘전남과 상생’ 찬물 우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0월 15일(목) 00:00
광주 군공항 이전 논란과 맞물려 뒤엉켜 있는 민간공항 이전 문제에 대해 광주시 시민권익위원회가 여론조사를 통해 해법을 찾고 정책 권고안을 내놓기로 하면서 그 결과와 파장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시민권익위는 "객관성을 담보할 수 있다"는 입장인 반면 일종의 '행정 배수진'으로 자칫 광주·전남 상생에 악재로 작용할 수 있다는 엇갈린 의견도 나오고 있다.
최영태 광주시 시민권익위원장은 14일 권익위 전체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시민이 제안한 '민간공항 이전 재검토' 처리방안 마련을 위해 여론조사를 통한 시민 의견수렴 절차에 들어가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여론조사는 군공항 이전이 불확실한 상황에서 당초 예상대로 2021년 (군공항에 앞서) 민간공항을 먼저 이전하는 것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묻는 것으로 시민 2500명을 대상으로 11월10일까지 조사와 분석을 완료할 예정이다.
앞서 권익위는 1차 전체회의 후 교통분과 위원과 외부 전문가 등 12명으로 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공항 이전에 대한 전반적인 논의를 거친 뒤 이같은 입장을 내놓았다.
권익위는 설문 결과를 토대로 이용섭 시장에게 정책권고안을 제출하고, 여론조사에 앞서 TV토론회, 공청회, 현수막 설치 등의 방식으로 공항 이전 문제에 대한 시민 홍보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최 위원장은 "민간공항과 군공항 이전 문제는 단순히 공항시설에만 국한되는 문제가 아니고, 광주·전남의 성장 동력과 미래 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중요 과제이자 광주·전남 상생의 큰 화두가 되고 있기에 지역의 미래지향적 발전방안 마련이라는 차원에서 객관적이고 전문적인 여론조사를 통한 시민의 뜻을 모으기로 했다"고 말했다.
"2018년 8월 이 시장과 김영록 전남지사가 광주 민간공항을 2021년까지 무안공항으로 통합하는 것을 골자로 상생협약을 맺은 만큼 이를 이행하기 위한 상생 분위기를 적극 조성할 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계획대로 진행될 경우 민간·군공항 이전을 둘러싼 정책의 큰 물줄기는 11월10일 여론조사 마무리, 시장 권고, 11월 중·하순 민선 7기 3차 시·도상생위를 거쳐 연말 안에는 가닥이 잡힐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여론조사 결과, '민간공항 먼저 이전' 반대 입장이 중론을 형성할 경우 이전 프로젝트는 최악의 경우 올스톱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상생 협약과 민의(民意)가 정면 충돌하기 때문이다.
공항 이전과 행정 통합, SRF 쓰레기처리 문제, 2차 공공기관 이전 등으로 시·도 상생에 가뜩이나 난기류가 형성된 마당에 시·도지사가 얼굴을 맞대는 상생회의를 코 앞에 두고, 또는 직후에 '민간공항 이전 반대' 설문결과가 공개 제안될 경우 상생 모드에 돌이킬 수 없는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높다.
공론화의 도화선이 된 시민 제안 자체가 '민간공항은 군공항과 함께 이전해야 한다'는 것이었고, 이를 시민들이 인정할 것으로 해석될 수 있고, 시의회 차원에서도 "군공항 이전이 답보임에도 민항만 이전한다면 시민 불편이 가중되는 만큼 민항 이전은 군공항 이전 확정 후 진행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온 점도 곱씹어볼 대목이다.
이를 의식한 듯 최 위원장은 추석을 전후로 한 몇몇 언론사의 여론조사를 예로 들며 신중론을 펴기도 했다.

그는 "추석 여론조사 결과, 광주민항의 무안공항 이전에 대해 찬성론이 50%대 초반으로 나왔다"며 "도시철도 2호선이나 신고리원전 5, 6호기 공론화 등 전례에 비춰보면 초기 여론이 이후 숙의과정과 최종 설문에서도 비슷하게 반영됐다"며 상생 분위기에 악영향을 주진 않을 것으로 조심스레 내다봤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