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0.20(화) 18:27
프로배구, 31일부터 관중 입장…전체 좌석 30%

11월 전체 좌석 50%로 상향 검토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0월 16일(금) 00:00
26일 경기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현대건설과 흥국생명과의 경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로 인해 무관중 경기로 진행되고 있다. (사진 = 현대건설 배구단 제공)
프로배구가 31일부터 관중을 맞이한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조치에 따라 점진적으로 도드람 2020~2021 V-리그의 관중 입장을 실시한다"고 15일 발표했다.

17일 무관중으로 개막하는 프로배구는 31일 남자부 한국전력-현대캐피탈(수원), 여자부 흥국생명-한국도로공사(인천) 경기부터 관중 입장을 시작한다.

정부의 지침에 따라 경기장 전체 좌석 30%선에서 관중을 입장시킬 계획이다.

11월부터는 입장 허용 인원을 전체 좌석 50%까지 상향시키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KOVO는 "팬을 피롯한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경기장 방역부터 방역 관리자 운영까지 전방위적 조치를 실시, 질병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