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1.26(목) 22:23
G&J광주·전남 갤러리 서양화가 배삼수 개인전

30주년 제20회 작품展… 내달 3일까지 작품 25여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0월 28일(수) 00:00
배삼수 作 ‘천년이 가도’
서울 인사동에 위치한 G&J 광주·전남 갤러리에서 배삼수 작가의 개인전이 28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열린다고 밝혔다.
배삼수는 38년 외길을 걸어 30주년 제20회 개인전에 도달했다. 이번 전시에서 서양화 25여점을 선보인다.
배삼수 풍경화들은 길을 화두로 삼아 풀어낸 삶의 해답들이다. 그의 길에 대한 묵상은 깊이를 헤아리기 어려운 색감으로 풀려 있다. 자연을 사랑하고 인연을 귀하게 여기는 마음이 사물마다 옹골차게 맺혀 있다.
척박한 땅에 뿌리를 박고 생의 연륜을 곧게 드러내는 자작나무는 배삼수의 의지를 닮았다. 그는 하늘을 향해 나아가는 자작나무처럼 병마와 고난을 물리치면서 묵묵히 화가의 길을 간다. 구부러지고 휘어져 조화를 이루는 소나무들은 그의 수용의 표출이다. 그는 시간이 흐를수록 화단에서 순연의 푸르름을 지닌 우람한 소나무로 서 있을 것이다.
배삼수가 딛는 걸음마다 길은 시작되고 만 가지 풍경화는 빚어진다. 그의 숨결을 품은 풍경들은 사람의 마음에서 길이 된다. 그런 길에는 지키지 않으면 무너지는 진실이 오롯이 빛난다. 탄성을 지르게 하는 사랑이 길목마다 향기로 번진다. 그리하여 그의 풍경화들이 마음을 씻어 맑은 사람이 되게 하는 신비를 겪게 한다.
G&J 광주·전남 갤러리 전시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다. /이영옥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