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1.26(목) 22:23
전남도, 감염병 예방 병문환 자제 캠페인 추진


요양병원 등 영상면회실 설치 추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1월 18일(수) 00:00
전남도가 코로나19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해 병문안 문화 개선에 나선다.
전남도는 17일 감염병에 취약한 환자와 도민을 보호하기 위해 병문안 문화 개선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최근 전남대병원 소속 의사와 간호사가 코로나19에 확진되면서 병원 감염에 대한 우려가 높아진 가운데 이번 캠페인은 지속적이고 일상적인 병문안을 줄여 병원에서의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추진한다.
전남도는 소비자시민모임, 병원협회 등과 협력해 병문안 문화 개선을 추진하면서, 도민들이 일상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불가피할 경우 영상을 통한 비접촉 병문안이 가능토록 요양병원 등에 영상면회실 설치 기준을 마련해야 한다고 보건복지부에 건의했다.
이와 함께 정보통신 플랫폼 기업과 협업해 병문안 문화 개선 공동 캠페인을 추진하고, 내년부터 전남도 내 20개 요양병원·요양원에 대한 영상면회실 설치 시범사업도 진행할 방침이다.
요양병원 같이 노인이 많은 곳은 감염병 확산시 대형 인명 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큰 만큼 미국, 영국, 독일 등 주요 선진국에서는 간호사 중심의 간병 체계가 자리 잡아 병문안을 엄격히 제한하고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병문안으로 인한 감염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병문안을 지양하는 문화가 자연스럽게 정착된다면 병원 내 감염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