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21(목) 17:15
‘보성키위’ 입소문 타며 매년 판매량 증가

전국 생산량 1위… 맛·영양·품질 최고
친환경 재배 농법으로 안심 먹거리 제공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1월 25일(수) 00:00
키위 전국 생산량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전남 보성군의 ‘보성키위’가 입소문을 타고 매년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보성군은 ‘보성키위’를 대한민국 최고의 키위 브랜드로 육성하기 위해 고품질 키위 생산 단지 육성 사업, 1시군 1특화작목 육성사업 등을 통해 체계적인 키위 농업 발전 로드맵을 추진하고 있다.
전국 키위 재배 면적의 17.2%를 차지하고 있는 보성군은 단일 시군에서는 가장 넓은 재배 면적을 보유하고 있고, 1천개 가까운 키위 농가가 친환경 농법으로 키위를 재배해 전국 유통량의 20%가 넘는 키위를 공급하고 있다.
보성군은 판매량 증진을 위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골드, 레드 계통의 품종 재배면적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으며, 맛과 생산성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재해 안정성이 높은 국내 육성 ‘해금’품종을 확대 보급하고 있다.
또, 고품질 키위 생산에 중점을 두고 기술지원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저온·서리피해 극복 시설 등을 설치해 30%정도의 저온피해를 감소 효과를 보았으며, 과원의 현대화 사업을 통해 노동력 절감 모델을 구축하고, 스마트팜 기술을 도입하여 최적 작물 생육환경을 조성했다.
소비자 인지도 개선을 위해 2019년부터 SNS 홍보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9년 국제 농업박람회에서 보성키위 홍보행사 등을 추진하며 꾸준히 보성키위 알리기에 힘써왔다.
특히, 올해는 보성군 대표 농특산물을 형상화 해 만든 캐릭터 BS삼총사(키위몬, 녹차몬, 꼬막몬)가 대한민국 캐릭터 대상(2020 우리동네 캐릭터)을 수상하며 전국에 보성키위를 홍보하고 브랜드 이미지가 구축됐다.
보성군 관계자는 “특히 보성키위는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돼 믿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식품이고, 오래된 재배 역사만큼 재배 기술력도 뛰어나 맛과 영양 면에서도 매우 우수하다.”라면서 “앞으로 보성키위가 하나의 브랜드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고품질 키위 생산에 역점을 두고 홍보 또한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보성=장국도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