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28(목) 20:27
광주시, 여성가족친화마을 사업 본격화


공모 참여 33개 마을, 68명 대상 사전교육
여성가족재단에 전담컨설턴트…컨설팅 등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13일(수) 00:00
광주시가 올해 여성가족친화마을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앞서 시는 12일 온라인회의 프로그램인 줌(Zoom)을 이용해 공모에 참여한 33개 마을 68명을 대상으로 사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백희정 여성가족친화마을 컨설턴트가 사업 개요와 주요 사업 내용, 사업 신청자의 역량 강화를 위한 안전 관련 사항, 회계처리 절차에 관한 사항 등을 비대면으로 교육했다.
또 13일에는 각 신청자의 개별 사업계획에 대한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관련 전문가 등 5명의 컨설턴트를 구성, 1대 1 컨설팅을 실시할 예정이다. 사전교육과 컨설팅은 내실있는 사업 추진을 위해서 필수과정으로 진행된다.
시는 2월 초 선정위원회 심의를 거쳐 2021년 사업대상자를 선정한다.
시는 이와 함께 여성가족재단에 전담컨설턴트를 배치, 행정과 중간 지원, 마을을 연결하는 협력 체계를 구해 여성가족친화마을 사업에 대한 컨설팅과 모니터링, 마을활동가 역량강화 교육 등을 연중 실시하는 한편 여성주도 공동체 활성화와 따뜻하고 안전한 여성가족친화마을 조성을 위해 적극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여성친화도시 조성사업은 2012년 광산구 '행운목 만들기 프로젝트' 등 2개 마을로 시작해 2013년 3개 마을, 2015년부터 10여 개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광역모델과 특화단계를 구분해 중장기 사업을 추진하는 광역모델 5곳을 포함해 모두 16곳을 선정해 진행했고, 다양한 온·오프 라인 돌봄 프로그램을 병행하며 아동부터 어르신까지 마을 돌봄 공백을 촘촘히 메꿔나갔다.
이 밖에도 천마스크와 마스크 분실방지 목걸이 등 각종 업사이클링 제품을 개발해 기부하는 등 공동체 힘으로 위기를 극복하는 사례를 만들었다.
곽현미 시 여성가족국장은 "돌봄과 일자리는 마을공동체 단위의 주민참여와 협력으로 해결하는 게 가장 바람직하다"며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마을돌봄을 강화해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