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28(목) 20:27
'지난해 고용률' 광주↓·전남↑…농림어업만 모두 증가

광주 0.6p% 감소…전남 0.2%p 증가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14일(목) 00:00

코로나19 사태가 촉발된 원년인 지난해 광주·전남 지역 고용률 통계 지표에는 큰 변화가 나타나지 않았다.

양 지역 고용률은 2019년 대비 1%p 내에서 소폭 증가 내지는 감소 현상을 보인 가운데 두 지역 모두 농림어업 분야만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13일 호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2020년 광주·전남 고용동향 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광주지역 고용률은 58.7%로 2019년 대비 0.6%p 하락했다.

광주 취업자 수는 74만8000명으로 전년 대비 2000명(-0.3%)이 감소했고, 경제활동인구는 77만8000명으로 1년 전보다 1000명(-0.1%)이 줄었다.

실업률은 3.9%로 전년 대비 0.2%p 상승한 가운데 실업자 수는 3만명으로 1년 전 보다 1000명(4.2%)이 늘었다.

비경제활동 인구는 49만7000명으로 전년 대비 1만1000명(2.2%)이 증가했다.

산업별로 가장 큰 증가세를 보인 분야는 농림어업 분야로 종사자 수가 2019년 1만3000명에서 2020년은 1만6000명으로 3000명(19.1%)이 늘어났다.

가장 감소세가 큰 분야는 건설업종으로 7만2000명에서 4000명(5.4%)이 감소했다.



지난해 전남지역 고용률은 63.9%로 2019년 대비 0.5%p 증가했다.

취업자 수는 97만4000명으로 전년과 동일한 수준을 보였고, 경제활동 인구는 99만8000명으로 1년 전 보다 2000명(-0.2%)이 감소했다.

실업률은 2.4%로 전년 대비 0.2%p 하락한 가운데 실업자 수는 2만4000명으로 전년 대비 2000명(-7.5%)이 줄었다.

고용률 소폭 증가에 힘입어 비경제활동 인구는 1년 전 보다 8000명(-1.5%)이 감소한 52만8000명으로 조사됐다.

전남 지역도 광주와 동일하게 산업별로 농림어업 업종이 가장 큰 증가세를 보였다.

전남지역 농림어업 종사자 수는 2019년 19만1000명에서 2020년 20만5000명으로 1만4000명(7.2%)이 늘어났다.

가장 감소세가 큰 분야는 전기운수통신금융 업종으로 7만8000명에서 4000명(-5.4%)이 감소했고, 코로나19 영향을 받은 도소매숙박음식점 업종도 17만9000명에서 5000명(-2.5%)이 줄었다.

/김도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