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3.08(월) 18:23
전남대 ‘용봉관’ 국가등록문화재 지정

옛 대학본부 70년 대학 역사 상징물… 인문대 1호관·의대 건물이어 세번째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25일(월) 00:00
전남대학교의 옛 본관이었던 ‘용봉관’이 국가지정문화재로 등록됐다.
24일 전남대에 따르면 ‘용봉관’이 근대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아 문화재정으로부터 국가등록문화재로 지정돼 등록을 마쳤다.
인문대학 1호관(2004년 9월)과 학동에 위치한 의과대학 건물(2018년 8월)에 이어 세 번째 문화재등록 건물이다.
‘용봉관’은 건물 중앙부를 수직으로 높게 처리한 탑상형 구조물을 포함하고 있다. 또 이를 중심으로 좌우 대칭 부분이 입면·평면 처리됐다. 1950~1960년대 공공건물의 특징을 잘 드러내 근대 건축사적으로 가치가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용봉관’은 1957년 12월부터 1996년 5월까지 30년 가까이 대학본부로 사용된 건물이다. 대학 70년 역사를 나타내는 상징성과 5·18민주화운동의 항쟁지 중 하나라는 역사성을 동시에 갖고 있다.
현재는 대학역사관으로 1층은 영상실과 민주전시관, 5·18기념관, 2층은 상설전시관과 기획전시실로 조성돼 체험과 교육장 등으로 활용되고 있다.
국가등록문화재로 지정된 건물은 정부로부터 유지관리 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어 더욱 체계적인 관리가 가능해진다. /김도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