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3.08(월) 18:23
노사연, 이무송 28년 묵혀둔 충격 발언에 오열

“너무 미안해”… ‘동상이몽2’ 오늘 밤 10시 방송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25일(월) 00:00
‘너는 내 운명’ 노사연-이무송 부부가 지난 28년 동안의 결혼 생활을 되짚어본다.
오는 25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SBS TV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노사연-이무송 부부의 살 떨리는 ‘외딴섬 추격전’이 펼쳐진다.
이무송은 노사연과 따로살기 중 배를 2번이나 타고 들어가야 하는 외딴섬에 터를 잡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무송은 연신 “나는 자유다”를 외치며 아무도 없는 해변을 거니는가 하면, 산에 올라가 텐트를 치는 등 혼자만의 자유를 만끽했다.
그러나 행복도 잠시 노사연이 “당신은 꽃사슴한테 벗어날 수 없어”라며 섬을 급습했다. 치밀한 작전을 세운 노사연은 포위망을 점점 좁히며 이무송과 뜻밖의 추격전을 펼치기도 했다.
노사연-이무송 부부는 지난번보다 한층 더 깊어진 갈등의 골을 보여 보는 이들을 숨 막히게 했다. 두 사람은 지난 28년 동안의 결혼 생활을 돌아보며 상처받았던 순간들을 되짚었다.
대화를 하던 두 사람의 언성이 점점 높아지기 시작했고, 급기야 이무송은 “그렇게 생각하면 결혼 생활이 지옥이 되는 거야”라며 살벌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어 두 사람은 오랫동안 묵혀둔 속마음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 노사연은 이무송이 결혼 28년 만에 처음 입 밖으로 꺼낸 충격적인 발언에 돌연 “당신한테 너무 미안해”라며 폭풍 오열하기 시작했다. /뉴시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