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3.03(수) 18:27
광양시 진상면,익명의 독지가 1백만 원 기탁

‘소외계층 위해 써주세요’ 편지와 함께 전달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27일(수) 00:00
광양시 진상면은 관내에 거주하는 익명의 독지가가 좋은 곳에 사용해 달라며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26일 밝혔다.

기부자는 성금 100만 원과 편지가 들어있는 봉투를 지난 21일 오후 진상면사무소에 놓고 갔다.

편지에는 “자영업을 하고 있으며 아내의 60세 생일기념 여행을 계획했으나 코로나19로 여행을 미루던 중, 설맞이 어려운 가정에 여행경비를 전달하기로 아내와 뜻을 모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기탁하게 됐다”고 적혀있었다.

기부금은 기부자의 요청에 따라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에 지정기탁해 진상면 어려운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미란 진상면장은 “익명의 독지가가 보내준 성금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활기를 불어넣고, 지역주민들에게 삶에 대한 긍정적인 기대와 희망의 메시지를 주었다”며 “소중한 성금은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 진상면 맞춤형복지팀은 지역 내 저소득층을 위해 우리동네 복지기동대를 구성해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광양=조순익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