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3.03(수) 18:27
서구, 향토문화유산 2호에 '벽진서원' 지정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29일(금) 00:00

광주 서구는 풍암동 벽진서원을 구 향토문화유산 제2호로 지정했다고 28일 밝혔다.

벽진서원은 임진왜란 당시 의병장으로 활약한 '회재 박광옥'의 영정과 위패를 모시는 서원이다. 1602년 벽진사로 건립됐다가 2년 뒤 지금의 명칭으로 명명됐다.

그러나 1868년 서원 훼철령에 따라 헐어서 치워졌다. 이후 1927년 서구 풍암동에 운리영당으로 재설립된 뒤 도심 개발에 따라 1999년 현재 위치로 옮겨졌다.

벽진서원은 사당, 의열사, 숭본당, 내삼문, 외삼문, 동문, 관리사로 구성돼 있다. 시 유형문화재 제23호로 지정된 '회재 유집목판'을 보관하고 있다.

서구 향토문화유산은 역사·문화·학술적으로 가치가 있는 대상 또는 이에 준하는 유·무형 유산·자료로 관련 조례에 따라 심의위원회 의결로 지정된다. 현재 서구에는 제1호로 학산사(鶴山祠)가 있다.

/한동주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