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3.09(화) 16:09
주택 전파하면 7200만원…전남도, 풍수해 보험료 확대

풍수해보험 가입자 부담률 낮춰
태풍·호우 등 8개 자연재난 대상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2월 23일(화) 00:00
전남도는 자연재해에 따른 도민 부담을 줄이기 위해 올해 풍수해보험 가입자의 자부담률을 대폭 낮췄다.
풍수해보험은 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 등 8개 자연재난으로 주택과 온실, 상가, 공장이 피해를 입었을 경우 보상해 주는 정책보험이다. 정부가 보험료의 일부를 지원해 준다.
당초 주택과 온실은 보험료의 52.5%, 상가와 공장은 59%를 지원했으나 올해 정부 지원금이 확대돼 각각 70%로 상향했다.
특히 시·군이 지정한 풍수해 피해 발생 우려가 큰 재해취약지역 주민은 올해부터 신규로 87%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보험료는 주택 80㎡ 기준 약 6만원으로, 일반 도민은 정부에서 4만2000원을 지원해 주고, 개인은 1만8000원만 부담하면 된다.
보상혜택은 가입 및 보상 유형에 따라 차이가 있으나 주택 전파는 약 7200만원의 손실보상을 받을 수 있다.
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80㎡ 면적의 주택 소유자가 주택 전파 피해를 입었을 경우 규정에 따라 1600만원만 지급받는 데 비해, 풍수해보험 가입자는 4.5배 많은 보험료를 지급받는다.
가입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남도 자연재난과와 시·군 재난관리부서 및 읍·면·동주민센터, 풍수해보험 취급보험사(DB손해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해상보험,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로 문의하면 된다.
고재영 전남도 도민안전실장은 “기상이변이나 지구온난화로 각종 자연재난이 대형화되고 있다”며 “저렴한 보험료로 자연재난에 미리 대비하고 실질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풍수해보험에 가입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