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4.12(월) 18:41
전남도·경남도 '남해안남중권' 공동발전 맞손

전남 동부·경남 서부 연계한 균형발전 모색
경제·산업·문화·관광·교통·물류 등 계획 수립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4월 08일(목) 00:00
남해안 바다를 끼고 있는 전남도가 경남도와 '남해안남중권' 공동 발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전남도와 경남도는 7일 광양시청에서 남해안남중권 발전전략 수립 공동연구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공동연구는 생활·경제권이 겹치는 전남 동부와 경남 서부를 연계한 지역 중심의 균형발전 전략 마련을 위한 것이다.
지난 2월 전남도, 경남도, 광주전남연구원, 경남연구원 등 4개 기관이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이번 착수보고회를 통해 본격 추진한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남해안남중권을 중심으로 도약하는 미래상을 공유하고 지역 특성과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해 향후 10년 발전방안 수립의 필요성에 공감했다.
또 남해안남중권 발전협의회 해당 시·군도 참석해 협의회 차원의 공동 발전방안에 관한 의견을 제시하고 지역발전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전남도는 연구용역을 통해 경제·산업, 문화·관광, 교통·물류 분야별 발전전략과 실행계획 수립 등 주요 과업을 바탕으로 남해안남중권 발전을 위한 중장기 로드맵을 마련할 방침이다.
특히 다양한 대형 프로젝트를 집중 연구해 초광역 협력사업과 지역 공약이 반영되도록 정부 건의 활동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이번 연구는 계획 수립을 위한 분야별 전문가 그룹을 활용해 광주전남연구원과 경남연구원이 공동으로 연말까지 수행한다.
명창환 전남도 기획조정실장은 “비대해진 수도권에 대응해 소멸 위기에 처한 비수도권 발전을 위해서는 지자체 간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며 “이번 용역이 남해안남중권 발전의 초석이 되도록 관련 지자체와 연구원이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