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명절 의료공백 최소화… 비상진료 대책 추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13일(화) 00:00

목포시가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시민들이 건강하고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비상진료대책을 추진한다.
시는 연휴기간 중 의료 공백을 막기 위해 관내 53개 의료기관에 대해 진료과목별, 지역별로 구분 지정해 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했다. 약국 68곳도 지역별 당번 약국을 운영해 불편사항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아울러 설 당일 시보건소에 내과 공중보건의사와 간호사를 배치해 가벼운 증상의 일반 환자를 진료한다.
응급환자 및 대량환자 발생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관내 6곳 응급의료기관이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는 가운데 시는 연휴기간 중 진료 가능한 의료기관과 약국 문의가 많을 것으로 예상하고 신속한 안내와 비상 상황 대비를 위해 보건소에 상황실(061-277-4000)을 설치·운영할 계획이다.
/목포=김덕희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이 기사는 호남매일신문 홈페이지(http://www.honammaeil.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honammaei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