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진보 밀어내고 진짜 혁신 하겠다”

이정선 전 광주교육대 총장 광주시교육감 출마 선언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13일(화) 00:00



이정선 전 광주교육대 총장이 12일 오전 광주시교육청 기자실에서 회견을 갖고 6·13지방선거 광주시교육감 출마를 선언했다.
광주시교육감 선거 후보군 중 공식적으로 출마를 선언한 것은 이 전 총장이 처음이다.
이 전 총장은 "지난 8년 진보교육감을 선택한 광주의 기대는 우려와 안타까움으로 되돌아왔다"며 "혁신학교 졸속추진, 교구재 납품비리, 끼리끼리 인사, 청렴도 전국 꼴찌라는 소식을 접했을 때 부끄러움을 넘어 슬픔과 분노가 생겼다"고 비판했다.
이 전 총장은 "8년 동안 남긴 업적이 이것이라면 이제라도 진보교육감에서 '진보'라는 두 글자는 빼야한다"며 "진보는 혁신이고 민주주의고 역사의 발전이어야한다. 가짜 진보를 밀어내고 진짜 혁신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 전 총장은 "광주교육을 교육 주권자인 광주시민에게 가져오는 것이 진짜 혁신이다"며 "학생, 교사, 학부모 모두가 주인인 교육자치를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이 전 총장은 "미래에 대한 선택이 돼야 광주교육이 새롭게 변화할 수 있다"며 "지난해 추운 광장에서 촛불을 든 시민의 힘의로 적폐를 몰아내고 정권교체를 이뤄 냈듯이 이제 광주교육의 적폐를 청산해 달라"고 말했다.
이 전 총장은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이 역사교육 강화, 무상급식 등 교육복지 확대, 학생인권 진일보, 5·18교육 전국화 등 여러가지 좋은 정책도 추진해왔다"도 평가했다.
이 전 총장은 "현재 시민사회단체에서 추진하고 있는 혁신교육감 경선은 시기와 방식 결과가 나오면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이 기사는 호남매일신문 홈페이지(http://www.honammaeil.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honammaei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