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공군 1전비, 군공항 소음 저감방안 협력

이용섭 시장-1전비단장 면담 논의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 요청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7월 31일(금) 00:00

광주시와 공군 제1전투비행단이 군공항 소음피해 최소화를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30일 공군 제1전투비행단을 방문해 권오석 단장과 전투기 소음 저감 대책 등에 관해 논의했다.

이날 면담은 이 시장이 군공항 소음 피해를 호소하는 시민들의 여론을 수렴, 요청하면서 이뤄졌다.

광주시에 따르면 이 시장과 권 단장은 관제탑 등 군부대 시설을 둘러본 뒤 오찬을 함께하며 소음저감 대책과 민원해소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권 단장은 "제1전투비행단은 한반도 서남부지역 영공방위와 대한민국 전투기 조종사 양성을 주 임무로 수행하기 때문에 매일, 주·야 가릴 것 없이 훈련을 계속해야 하는 실정이다"고 밝혔다.

권 단장은 "비행단 차원에서 소음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시뮬레이션 모의비행 훈련을 확대하고 최소한의 야간훈련만 실시하고 있다"며 "이착륙 절차도 개선하는 등 소음피해를 줄이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비행단의 전투기 소음을 줄이기 위한 노력에 감사를 표시한 뒤 "반세기 넘게 국가안보라는 이유로 기본권을 침해 당해온 지역민들의 피해를 고려해 달라"며 "소음피해를 최소화하도록 야간·휴일·주말 비행자제 등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소음저감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요청했다.

광주시와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앞으로 군공항 소음 피해 최소화를 위해 관련 자료를 공유하고 지속가능한 저감대책을 마련하는 등 적극 협력키로 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이 기사는 호남매일 홈페이지(http://www.honammaeil.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honammaei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