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진흥고 학생회, 전대병원에 응원 물품 전달

자발적 모금 활동, 160만 원 성금 마련
코로나19 의료진 응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1월 22일(금) 14:30
광주진흥고 학생회가 21일 코로나19 환자 치료 등 일선 현장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을 응원하기 위해 160만 원 상당의 응원 물품을 전대병원에 전달했다.

광주진흥고는 매년 학생회를 중심으로 성금을 모아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 정신을 실천해 왔다. 올해는 성금을 모아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로 결정했다.

진흥고 학생들의 자발적인 모금 활동에 교사들도 동참했고, 총 160만 원의 성금이 마련됐다. 학생들은 모인 성금으로 의료진들에게 전달할 간식, 즉석식품 등 총 10종류의 물품을 구입했다.

21일 오후 진흥고 학생회는 응원 물품을 전대병원 의료진에게 전달했고,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전대병원 방문시간을 최소화했으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광주진흥고 양인모 학생회장은 “코로나19로 대한민국의 모든 사람들이 힘들지만, 그 중 최전선에서 코로나19 치료와 확산 방지에 애쓰는 의료진들의 헌신에 존경과 응원의 인사를 전하고 싶었다”며 “광주진흥고 학생들을 대표해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김도긱 ㅣ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이 기사는 호남매일 홈페이지(http://www.honammaeil.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honammaeil.co.kr